아이콘
2022학년도 수시 신입생 모집
1. 전형 서류 제출기간     : 09.10.(금) ~ 10.08.(금)
2. 건강진단서 제출기간  : 09.10.(금) ~ 10.08.(금)
※해사대학 지원자 선원건강진단서 제출 필요
아이콘
전국 국・공립대학교 3년 연속 취업률 1위
[2017~19년 졸업생 기준]
※ 대학알리미 정보공시 기준
2020. 12. 31. 취업률 82%

오늘 하루 열지 않기

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네이버블로그 유튜브
학생포털 HOME SITEMAP English

목포해양대학교

HOME 학교소개 대학홍보관 핫이슈

핫이슈

목포해양대학교, 자율운항선박 충돌 회피 실험 성공 등록일 : 2021-09-07

기획처 조회수 : 257
목포해양대학교, 자율운항선박 충돌 회피 실험 성공 첨부이미지 : 2.jpg


 목포해양대학교(총장 박성현)와 삼성중공업(주)이 지난 2일(목) 신안군 가거도 인근 해역에서 진행된 자율운항선박 간 충돌회피 실험에 세계 최초로 성공하였다.


 이번 실험은 목포해양대와 삼성중공업이 공동으로 수행중인 연구과제(책임연구 항해학부 임남균)의 일부분으로, 목포해양대학교 실습선 ‘세계로호’(선장 김진수 교수)와 삼성중공업 예인선 ‘SAMSUNG T-8’에 자율항해 시스템인 SAS(Samsung Autonomous Ship)을 탑재하여 실증을 진행하였다.


 두 선박은 실제 해상에서 각자 지정된 목적지를 향해 최대 14노트(시속 약 26.98km) 속력으로 자율운항 도중 반대편에서 서로 마주치는 상황에서 최소근접거리(DCPA)인 1해리(약 1.8km) 밖에서 상대를 안전하게 회피한 후 본래 목적지로 운항을 지속했으며, 교차 상황에서도 변속·방향전환 등 안정적인 자율운항 성능을 보여주었다.


 박성현 목포해양대 총장은 “세계적으로 연구가 활발한 자율운항선박 분야에서 목포해양대와 삼성중공업이 공동연구를 통해 큰 성과를 낼 수 있어 기쁘다.”라며, “지속적으로 선박 자율운항 분야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.”라고 소감을 전했다. 


 목포해양대학교와 삼성중공업은 세계 최초로 진행된 이번 선박 자율 운항 성능 실험을 통해, 2022년 선박자율운항시스템의 상용화를 목표로 연구개발에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.